제20항  ‘ㄴ’은 ‘ㄹ’의 앞이나 뒤에서 [ㄹ]로 발음한다.

        (1) 난로[날:로]            신라[실라]             천리[철리]

             광한루[광:할루]     대관령[대:괄령]

        (2) 칼날[칼랄]             물난리[물랄리]         줄넘기[줄럼끼]

             할런지[할른지]

 

   [붙임] 첫소리 ‘ㄴ’이 ‘ㅀ’, ‘ㄾ’뒤에 연결되는 경우에도 이에 준한다.

           닳는[달른]             뚫는[뚤른]             핥네[할레]

 

    다만, 다음과 같은 단어들은 ‘ㄹ’을 [ㄴ]으로 발음한다.

           의견란[의:견난]         임진란[임:진난]         생산량[생산냥]

           결단력[결딴녁]          공권력[공꿘녁]          동원령[동:원녕]

           상견례[상견녜]          횡단로[횡단노]          이원론[이원논]

           입원료[이붠뇨]          구근류[구근뉴]

 

제21항  위에서 지적한 이외의 자음 동화는 인정하지 않는다.

           감기[감:기](×[강:기])    옷감[옫깜](×[옥깜])     있고[읻꼬] (×[익꼬])

           꽃길[꼳낄](×[꼭낄])     젖먹이[전머기](×점머기])

           문법[문뻡](×[뭄뻡])     꽃밭[꼳빧](×[꼽빧])

 

제22항  다음과 같은 용언의 어미는 [어]로 발음함을 원칙으로 하되, [여]로 발음함도 허용한다.

           피어[피어/피여]         되어[되어/되여]

 

   [붙임] ‘이오, 아니오’도 이에 준하여 [이요], [아니요]로 발음함을 허용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