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4항  겹받침이 모음으로 시작된 조사나 어미, 접미사와 결합되는 경우에는, 뒤엣것만을

          뒤 음절 첫소리로 옮겨 발음한다. (이 경우, ‘ㅅ’은 된소리로 발음함.)

           넋이[넉씨]             앉아[안자]             닭을[달글]

           젊어[절머]             곬이[골씨]             핥아[할타]

           읊어[을퍼]             값을[갑쓸]             없어[업:써]

 

제15항  받침 뒤에 모음 ‘ㅏ, ㅓ, ㅗ, ㅜ, ㅟ’ 들로 시작되는 실질 형태소가 연결되는 경우에는,

          대표음으로 바꾸어서 뒤 음절 첫소리로 옮겨 발음한다.

              밭 아래[바다래]        늪 앞[느밥]            젖어미[저더미]

              맛없다[마덥다]         겉옷[거돋]             헛웃음[허두슴]

              꽃 위[꼬뒤]

 

     다만, ‘맛있다, 멋있다’는 [마싣따], [머싣따]로도 발음할 수 있다.

 

   [붙임] 겹받침의 경우에는 그 중 하나만을 옮겨 발음한다.  

              넋 없다[너겁따]        닭 앞에[다가페]        값어치[가버치]      값있는[가빈는]

 

제16항  한글 자모의 이름은 그 받침 소리를 연음하되, ‘ㄷ, ㅈ, ㅊ, ㅋ, ㅌ, ㅍ, ㅎ’의 경우에는

         특별히 다음과 같이 발음한다.

           디귿이[디그시]         디귿을[디그슬]         디귿에[디그세]

           지읒이[지으시]         지읒을[지으슬]         지읒에[지으세]

           치읓이[치으시]         치읓을[치으슬]         치읓에[치으세]

           키읔이[키으기]         키읔을[키으글]         키읔에[키으게]

           티읕이[티으시]         티읕을[티으슬]         티읕에[티으세]

           피읖이[피으비]         피읖을[피으블]         피읖에[피으베]

           히읗이[히으시]         히읗을[히으슬]         히읗에[히으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