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동 표현  
 

                     

사동(使動)

주어가 남에게 동작을 하도록 하는 것을 나타내는 문법 기능

# 주동(主動) : 주어가 직접 동작을 하는 것

예> 철수가 책을 읽었다. (주동문) ⇒ (선생님께서) 철수에게 책을 읽히셨다.  (사동문)

      얼음이 녹는다.         (주동문) ⇒ (난롯불이) 얼음을 녹인다.                   (사동문)

      철수가 짐을 졌다.     (주동문) ⇒ (아버지가) 철수에게 짐을 지웠다.        (사동문)

 

사동문의 특징

⑴ 주동문과 비교해서, 문장 성분이 바뀐다. 즉 주동문의 주어가 사동문에서는 부사어가 되고, 사동문에는 새로운 주어가 나타난다.

⑵ 동사가 바뀐다. (사동사로)

⑶ 일부 용언은 사동 접미사를 두 개 겹쳐 쓰기도 한다. (이중 사동)

예> 서다 → 서이우다 → 세우다              자다 → 자이우다 → 재우다

      뜨다 → 뜨이우다 → 띄우다              차다 → 차이우다 → 채우다

⑷ 특이한 사동 접미사

예> 없다 → 없애다. (-애-)               젖다 → 적시다. (-시-)

 

● 사동문의 갈래

파생적 사동문

① 동사에 사동접미사 '-이-,-히-,-리-,-기-,-우-,-구-,-추-'가 결합되어 실현되는 사동문.② 파생적 사동문은 분포가 대단히 제한적이어서, 일부의 동사와 형용사에만 나타난다.

③ 사동사 : 늘이다, 끓이다, 높이다, 좁히다, 괴롭히다, 둥글리다, 살리다, 남기다, 웃기다, 굶기다, 숨기다, 비우다, 깨우다, 가리우다, 달구다, 일구다, 솟구다, 돋구다, 갖추다, 늦추다, 맞추다…….

예> 따스한 햇살이 얼음을 녹인다.

      주인이 당나귀에게 짐을 지웠다.

      선생님께서 눈높이를 낮추신다.

 통사적 사동문

① 보조적 연결어미 '-게'에 보조용언 '하다'가 이어진 통사적 구성으로 실현되는 사동문

② 통사적 사동문은 비교적 자유롭게 만들 수 있다.

예> 따스한 해살이 얼음을 녹게 했다.

      주인이 당나귀에게 짐을 지게 했다.

      선생님께서 눈높이를 낮게 하셨다.

 

● 사동문의 의미

⑴ 파생적 사동문은 두 가지 뜻으로 해석되기도 한다.

예> 어머니께서 딸에게 색동옷을 입히셨다.

① 어머니가 직접 딸에게 색동옷을 입혔다는 뜻.             (직접 사동)

② 어머니가 딸에게 스스로 색동옷을 입도록 했다는 뜻.   (간접 사동)

⑵ 통사적 사동문은 '직접 사동'의 의미는 나타나지 않는다.

예> 어머니께서 딸에게 색동옷을 입게 하셨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