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처럼 웃을 날 있겠지요

                                                                              - 김용택 -

                                                       

 

 

 

작년에 피었던 꽃

올해도 그 자리 거기 저렇게

꽃 피어 새롭습니다.

작년에 꽃 피었을 때 서럽더니

올해 그 자리 거기 저렇게

꽃이 피어나니

다시 또 서럽고 눈물납니다.

이렇게 거기 그 자리 피어나는 꽃

눈물로 서서

바라보는 것은

꽃 피는 그 자리 거기

당신이 없기 때문입니다.

당신 없이 꽃 핀들

지금 이 꽃은 꽃이 아니라

서러움과 눈물입니다.

 

작년에 피던 꽃

올해도 거기 그 자리 그렇게

꽃 피었으니

내년에도 꽃 피어나겠지요

내년에도 꽃 피면

내후년, 내내후년에도

꽃 피어 만발할 테니

거기 그 자리 꽃 피면

언젠가 당신 거기 서서

 

 

 

꽃처럼 웃을 날 보겠지요

꽃같이 웃을 날 있겠지요

 

           -<그대 거침 없는 사랑>(2005)-

 

해           설

[개관 정리]

성격 : 서정적, 낭만적, 희망적

표현 : 시간적 순서에 따라 시상을 전개함.

              중심 소재인 '꽃'을 다양한 의미로 활용함.

             '당신'이라는 가상의 청자를 설정하여 경건한 여성적 어조(경어체)로 호소함.

 

중요시어 및 시구풀이

    * 작년에 피었던 꽃 ~ 꽃 피어 새롭습니다. → 화자의 상황과 대비되는 자연 현상

    * 지금 이 꽃은 꽃이 아니라 / 서러움과 눈물입니다. → 당신의 부재로 인한 것임.

    * 언젠가 당신 거기 서서 ~ 꽃같이 웃을 날 있겠지요. → 당신과의 재회에 대한 기대

 

제재 : 꽃

화자 : 같은 자리에 변함없이 피는 꽃을 보며 자신의 곁에 당신이 없음을 서글퍼하지만, 언젠가는 당신과

                    다시 만날 수 있으리라고 기대하고 있다.

주제이별의 슬픔과 재회에 대한 기대

[시상의 흐름(짜임)]

◆ 1연 : 이별의 슬픔(당신의 부재) - 과거와 현재

◆ 2연 : 재회에 대한 기대 - 미래

[이해와 감상의 길잡이]

이별 후에 바라보는 꽃은 화자에게 아름다움으로 존재하지 않는다. 오히려 아름다움을 혼자 볼 수밖에 없는 상황은, 당신과 함께 하지 않는 것은 의미가 없다는 것으로 인식하고 있는 것이다. 꽃이 만발할수록 화자의 서러움과 눈물은 심화된다. 그러나 화자는 절망하지 않고 사랑하는 당신이 언젠가 찾아와 만발한 꽃 속에서 웃어줄 날이 있을 것이라고 기대하고 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