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반(1957)

-오상원-  

◆ 소설 읽기  

● 줄거리

'민'은 중학을 마치고 조그만 회사에서 일하고 있다가 중학교 동창인 '세모진 얼굴'에게 여러 번 자극받아 비밀 결사에 가담한다. 그러나 막상 상대편을 암살하기로 한 날, 병석에 누워 있던 노모는 위독한 상태에 빠진다. 그렇지만 대(大)를 위해 소(小)를 희생해야 한다는 동료의 강압에 못이겨 '민'은 암살 현장에 나서고, 노모는 동료의 손을 아들의 손이라 믿고 잡은 채 운명한다. '민'은 차츰 자신의 행위에 대한 성찰을 하게 된다.

'민'이 두 번째로 암살해야 할 사람은 X였다. 장소는 으슥한 골목길, 시간은 하오 4시, 민이 X를 쏘고 달아나면 부근에서 서성거리던 동료들이 지나가던 청년 하나를 때려 눕혀 실신시키고 범행 누명을 씌우게끔 계획이 짜였다. 민은 거사를 강행하였다. 일은 각본대로 진행되었다. 호외를 보고 아연실색하는 시민들, 누명을 쓰고 구속된 청년, 구석진 방에서 축배를 들며 회심의 미소를 짓는 결사 대원들. 감쪽같이 피신한 민은 가책을 느낀다. 자기 대신 누명을 쓴 청년의 집을 찾아가 그의 여동생에게 병으로 위독하다는 그녀 어머니의 약값을 준다. 민은 자기의 행동과 조직의 의미에 대해서 깊은 회의를 느끼게 된다.

조국을 위한다는 미명 아래 암살을 일삼기보다는 평범한 사람들을 사랑하며 소박하게 살고 싶어지는 것이었다. 이윽고 민은 자기를 처형해 버리고 말겠다는 동료들의 협박을 뒤로 하고 결사대를 떠난다.

● 인물의 성격

민 → 주인공. 동창생의 권유로 비밀 결사에 가담함. 암살 지령을 이행하나, 어머니의 죽음과 테러리스트로 몰린 한 청년의 비극이 계기가 되어 조직을 이탈한다. 

● 구성 단계

발단 : 어느 늦가을, 암살을 모의하는 청년들이 선술집에 앉아 있다.

전개 : 암살 사건이 일어난다. 범인은 체포되었으나 진범이 아님을 주장한다.

위기 : 민은 자기가 저지른 암살 사건에 대한 갈등을 겪는다.

절정 : 민은 동료의 설득과 위협에도 불구하고 비밀 결사를 탈퇴하려 한다.

결말 : 민은 비밀 결사를 탈퇴함으로써 비로소 자신의 참모습을 찾게 된다.

● 이해와 감상

정당 난립과 좌우익의 혈투가 치열했던 해방 직후의 혼란기를 배경으로, 정치적 테러리스트의 휴머니티를 빈틈없는 구성으로 그린 작품이다. 이 작품의 서사는 주인공 민이 비밀 결사에서 탈퇴하는 과정을 중심으로 전개된다. 이것은 주인공 민이 비밀 결사를 탈퇴하는 이유가 이 소설에서 다루려고 하는 중심 문제이기 때문이다. 민이 비밀 결사에 들어가는 동기는 '세모진 얼굴에 여러 번 자극된' 것이라고 하지만, 그것은 비애국자를 사전에 제거해 버린다는 비밀 결사의 목적에 동의한 이후의 일이다.

그런데 그는 탈퇴하게 된다. 그 이유는 그 비밀 결사의 목적에 회의를 품게 되어서다. 즉, 그가 하는 행위는 '하나의 의의를 갖는 반면 다른 하나의 의의를 상실하고 있다'고 생각하기 때문이다. 여기에서 하나의 의의는 그 결사의 목적에 관한 것이고, 다른 하나는 개인적인 양심에 관한 것이다. 어머니의 임종을 지키지 못했다는 것과  자기 대신에 체포된 청년 가족에 대한 죄책감이 그것이다. 그러나 어머니의 임종을 지키지 못한 것은 우연한 사정에 의해서 그럴 수 있는 것이고, 또 대신 체포된 청년의 가족에 대한 죄책감의 경우는 결사의 목적에 벗어나지 않는 선에서 무마할 수 있는 문제라는 점을 생각하면 진짜 이유는 아닐 것이다.

진정한 이유는 그러한 개인적인 문제들에 전혀 무관심한 조직의 비정한 생리에 있다고 보아야 한다. 즉, 민은 비정한 조직 세계에 대하여 '모반(謀反)'한 것이다. 여기에서 개인과 조직의 관계는 단절된 관계로 나타난다. 개인은 조직의 명령에 복종할 의무만 있고, 조직은 그 조직의 목적에만 관심이 있다. 개인은 조직 내지는 정치에 휘둘릴 뿐이고, 그것은 개인에게 비인간적 삶을 강요한다는 것이다.

결국 이 작품은 해방기 정치 세력 간의 갈등보다는 혼란한 정치 상황 속에서 자신의 길을 걷는 한 개인의 선택에 중심을 두고 있다. 드디어 민은 비윤리적, 비인간적 테러 행위의 실체를 깨닫고 인간성을 회복한다.

● 핵심사항 정리

갈래 : 단편소설, 실존주의적 소설

배경 : 해방 직후 정치적 혼란기

시점 : 3인칭 작가 관찰자 시점

표현상 특징 : 시간의 역전적 기법, 영화적인 표현 수법, 내적독백(의식의 흐름)

출전 : <현대문학>(1957)

주제정치적 혼란과 조직의 폭력 속에서 인간성의 회복을 탐구함.

● 더 읽을거리

 

 green37_up.gif
 목록